보도자료

김석회 영남대 재경총동창회장, 모교에 코로나19 극복 성금 1000만 원 전달

보림토건(주)
2020-03-05
조회수 288

등록 2020.03.05

김석회 영남대 재경총동창회장(63·건축공학과 75학번·보림토건(주) 대표이사)이 지난 4일 모교 영남대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1000만 원을 전달했다.

이번에 기탁한 성금은 최근 열린 영남대 재경총동창회장 취임식 때 받은 축하 쌀화환, 축의금 등의 활용처를 고심하던 차에 대구·경북에 코로나19 감염증 확진자가 급속히 증가함에 따라 김석회 재경총동창회장이 후배들의 건강을 위해 이 돈을 전달하기로 결심한 것이다.

김석회 영남대 재경총동창회장은 “대구·경북에 코로나19 감염자가 늘고 있다는 소식을 접할 때마다, 혹시나 모교와 후배들에게 영향을 미치진 않았는지 유심히 뉴스를 살피고 있다”면서 “최근 서울에서 동문들을 만나보면, 여러 동문 선후배들의 마음도 저와 다르지 않다는 것을 느꼈다. 신학기를 맞았지만 아직 캠퍼스를 찾지 못한 후배들이 코로나19를 천마의 기상으로 슬기롭게 극복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영남대 캠퍼스에서 공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영남대는 김석회 회장이 전달한 성금을 코로나19 감염 예방 활동에 활용하기로 했다.

서길수 영남대 총장은 "좋은 일이 있을 때 먼저 축하하고 응원해주고, 어려울 때 항상 손을 잡아주는 영남대 동문들이 있어 후배들이 든든할 것"이라면서 "언제 어디서나 묵묵히 응원하는 재경 동문들의 뜻을 잘 알고 있다. 이번 코로나19 사태는 물론, 교내 구성원들이 합심해 건강하고 안전한 캠퍼스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남대 재경총동창회의 모교와 후배 사랑은 각별한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재경 동문들은 매년 홈커밍데이를 정해 일제히 모교를 방문하는 행사를 갖고, 수도권 취업 동문 환영회도 개최해 후배들을 응원하는 등 남다른 결속력을 보여주고 있다.



출처 : 경북일보 - 굿데이 굿뉴스(http://www.kyongbuk.co.kr)